무제 문서 ::KRIMA:::21세기군사연구소-월간KDR
:::KRIMA:::::21세기군사연구소
무제 문서

공지사항

웹사이트개편작업중입니다..
 

Update News..

[사이트] 새로운메뉴가 추가됩니다
다양한 멀티미디어, 인터뷰, 리뷰, 기고문,행사안내 등의 컨텐츠가 신설된 메뉴를 통해 제공될 예정입니다.
김진욱의 눈
 백년전우 김진욱 편
 사회복무제도의 효율적 운영방안
 제5회 한-중 안보포럼
 Join Us ..

 

 



 로그인

북한의 선군정치와 국방위원회
  2007-09-05 15:38:23, 조회 : 18,387, 추천 : 2085




북한의 선군정치와 국방위원회  


북한의 선군정치는 혁명의 주력군이 노동자에서 군인으로 바뀌었다는 것을 말한다. 노동자의 대표기관이 노동당이라면 군인의 대표기관은 바로 국방위원회다. 북한에서 국방관련, 군사관련 최고 의사결정기관은 바로 국방위원회다. 국방위원장으로 있는 김정일이 일체의 무력을 지휘통솔하며 국방사업의 전반을 지도하고 있다. 국방위원회는 원래 김일성이 주석으로 있었던 중앙인민위원회 산하기관으로 출발했지만 1992년에 중앙인민위원회에서 독립되었고 1998년에 독자적인 헌법기관으로서 권한이 더욱 더 강화되었다.

국방위원회 제1부위원장은 북한의 실질적인 2인자인 조명록 차수이다. 또 김정일의 네 번째 부인이라고 할 수 있는 김옥씨가 국방위원회의 과장 자격으로 활동하고 있다. 국방위원회 위원중의 한사람인 백세봉은 아마도 김정일의 장녀이거나 차남이 아닌가 추정되고 있다. 지난 4월 11일 제11기 최고인민회의 제5차 회의에서 총참모장을 하고 있던 김영춘 차수가 국방위원회의 전임 부위원장으로 이동했다. 또 김정일의 신군부 3인방이라고 할 수 있는 이명수 총참모부 작전국장이 국방위원회 참사로 이동하고 현철해 총참모부 조직담당부국장이 상무위원으로 이동했다.

3인방중의 또 한사람 박재경 대장은 인민무력부 부부장으로 이동하여 대외사업담당을 맡고 있다. 대외적인 의사결정이 내각의 외교부나 노동당의 국제부보다 군부에 더 실려 있기 때문에 북한의 권력구조를 아는 사람들은 가능한 북한의 군부와 대화를 시도하려고 노력한다. 그래서 결국 박재경 대장이 총정치부 선전담당부국장을 하다가 인민무력부의 대외사업담당을 맡게 된 것이다. 이제 북한의 군부는 북한의 노동당을 대신하는 북한의 대내, 대외 최고의사결정기관이며 김정일의 선군정치를 실현하는 혁명의 주력군이다.

만일 북한에서 당과 군이 서로 의견을 달리할 때 김정일 위원장은 어느 쪽을 따를 것인가. 군은 핵을 갖자고 하고 당은 핵을 포기하자고 할 때 김정일은 어떻게 할 것인가. 답은 명확하다. 김정일은 군을 택할 것이다. 그것은 혁명의 주력군을 노동자로 보는 것이 아니라 군으로 보기 때문이다. 그것이 그들의 유일사상이요, 그들의 ‘우리식 사회주의이다’


  추천하기   목록보기

번호 제목 작성자 작성일   추천 조회
204  일본 세계정경조사회 초청 강의내용 (9월 7일)     2007/10/25 2537 22668
203  남북정상회담에 붙여...     2007/10/02 2180 19713
202  나의 아우, 언아 보아라.     2007/09/23 2122 19956
201  종교적 이유 병역거부자 대체복무의 문제     2007/09/19 2397 21489
200  막걸리를 마시며...  [1]   2007/09/18 2164 18267
199  올바른 위정자를 선택할 수 있는 정치환경과 사회구조를 만드는 문제     2007/09/14 1949 17279
 북한의 선군정치와 국방위원회     2007/09/05 2085 18387
197  2차 남북정상회담 군사관련 의제에 관하여..     2007/08/19 2014 17733
196  김정일 위원장의 답방이 이루어지지 않는 이유     2007/08/19 2167 16662
195  김대욱 총장님의 명복을 빌며...  [1]   2007/07/31 1994 16656
194  테러단체들과 언론의 역기능성 문제 / 대테러방지법 조속히 제정되어야 한다!     2007/07/26 2085 17294
193  육군의 정책설명회에 참석해서...     2007/07/20 2078 16162
192  2.13 합의사항 이행과 북한의 자존심 문제     2007/07/10 2140 16469
191  김재규를 생각한다.     2007/07/09 2088 17096
190  사단법인 21세기군사연구소가 해온 일 (꼭 필요한 사람만 보세요)     2007/07/04 1968 16641
189  김진욱이라는 사람 (꼭 필요한 사람만 보세요)     2007/07/04 2166 16949
188  2009년 차기보병전투장갑차(NIFV) 전력화 문제     2007/07/04 2162 17554
187  신의 조건     2007/07/04 2174 16216
186  삼성탈레스에서 개발한 차세대 포병 관측장비 “TAS-1”  [1]   2007/07/03 2423 23446
185  장병들의 정신적, 기질적 개성에 대한 관리     2007/06/29 2080 16840
184  내가 노무현 대통령이라면, 나는 이렇게 하겠다.     2007/06/19 2145 17099
183  청와대와 이명박 후보측의 지저분한 정치게임을 보면서...     2007/06/15 2096 16385
182  ‘6.15 남북 공동선언’ - 7년간의 짝사랑     2007/06/13 2155 16890
181  가수 싸이의 군복무문제     2007/06/13 2205 16811
180  북한 공작조에 의해 피살된 이한영(리일남)씨 수기를 읽고...     2007/06/13 2154 17832
179  황장엽을 보는 눈...     2007/06/10 2259 16971
178  군 복무기간 단축의 정쟁화 문제  [2]   2007/01/21 2594 19629
177  ‘군인복무기본법안’ 입법예고와 관련하여...  [1]   2007/01/03 2380 20088
176  사실 정치는 그건 아니쟎아요...     2007/01/02 2461 18794
175  창조자의 패턴이 심어져 있는 우리 몸과 우주 자연...     2007/01/01 2517 18963

    목록보기   이전페이지   다음페이지 [1][2][3][4][5][6] 7 [8][9][10]..[13]   [다음 10개]
       

Copyright 1999-2022 Zeroboard / skin by zero



占쏙옙占쏙옙 占쏙옙占쏙옙


Contact U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