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KRIMA:::21세기군사연구소-월간KDR
:::KRIMA:::::21세기군사연구소
무제 문서


광고메일이 많아 게시판을 정회원제로 운영하고 있습니다.
가입 후 24시간 이내에 정회원으로 올려드리니 불편하시더라도 양해부탁드립니다.
첫화면으로 돌아가 회원가입하시려면 이곳을 눌러주세요.

 로그인

서해5도에 한국어선 조업만 하면 서해평화협력지대 된다
박계향  (Homepage) 2010-12-04 09:15:30, 조회 : 12,382, 추천 : 2274


‘고래싸움에 새우등 터진다’는 속담을 이제 바꿔야할 것 같다. ‘고래싸움에 새우 배 채운다’로 말이다. 꽃게잡이가 한창이어야할 지금 연평도 앞바다를 포함해서 서해5도에서는 중국어선 수백척이 새까맣게 몰려와 연평도 속살이 가득한 꽃게들을 마구마구 잡아가고 있다.

더 이상 무엇을 망설이는가. 지금은 결심 할 때다.

연평도 어선들도 지금 빨리 조업을 해야한다. 최소한 중국어선이 있는 동안에 북한은 절대로 연평 앞바다를 포함해서 서해에 포를 쏘지 않을 것이기 때문이다. 또한 수백척의 중국어선 사이에 북한어선이 반드시 포함되어 있을 것이다. 그렇다고 북한함정은 절대로 나타나지 않을 것이다. 왜?

우리 모두가 중국어선이라고 생각하고 있으니까.

중국어선들이 조업을 마치고 만선으로 돌아가기 전에 연평도 주인들이 빨리 항구를 되찾아야한다. 이를 위해 정부는 물론 군, 해경들이 모든 수단을 강구해서 한국 어선들이 투입될 수 있도록 지원해주어야 한다. 더 이상 연평도를 유령섬으로 만들어서는 안된다. 이때 한국함정들 역시 나타나지 말고 모든 군사적 조치를 할 수 있는 상태로 집중하고 있으면 된다.

설사 한국어선이 나타났다고 해도 북한이 핀포인트로 한국어선이 있는 해상에만 포격할 수 없기 때문에 아무 짓도 하지 않을 것이다.  

지금 우리 정부는 정치적, 외교적 협의를 내세우는 것보다 먼저 우리 영해의 속살찬 꽃게를 더 이상 놓치는 것을 두고 보면 안된다는 것이다.

그리고 나중에 알게 될 것이다. 바로 이런 모습이 서해평화협력지대에서 볼 수 있는 모습이라고.

현재는 꽃게를 더 이상 빼앗기지 않으려는 최선의 선택으로 그들과 함께 조업을 할 수밖에 없지만 이것은 반드시 차후 정치권에서 고민을 해야만 하는 중요한 일이라고 생각한다.  

공동어로수역과 서해평화협력지대가 우리에게 군사적으로 불리한 지를.

이것을 생각하기 전에 먼저 북한이 개성공단구역을 내놓은 것이 군사적으로 후퇴했다고 생각하고 있을 지를.

군사적 전략과 화해협력은 엄연히 다르다.

이것은 교전규칙과 자위권 행사가 엄연히 다른 것처럼 말이다.

자위권 행사를 교전규칙 속으로 포함시켜 당하고만 있는 사람이라면 이해하지 못하겠지만...


  추천하기   목록보기

번호 제목 작성자 작성일   추천 조회
297    [re] 안타깝지만...    military 2006/07/06 2291 10155
296  자주국방의 첫 신호탄    이도형 2005/09/27 2288 11058
295  정말 가고 싶네    길상 2005/11/02 2282 11056
294  성원과 지지를 위해    병팔이 2005/09/09 2280 10315
293  요덕스토리 봅시다 !    이선호 2006/04/01 2278 10943
292  너와 내가 아니면 누가    승 범 2005/11/22 2277 10727
291  황박사의 줄기세포 성공은    김 혁 2005/12/01 2275 10303
 서해5도에 한국어선 조업만 하면 서해평화협력지대 된다    박계향 2010/12/04 2274 12382
289  예비군에도 치마바람이??    깡다구 2006/09/28 2272 10941
288  (펌)장작불로 작동되는 하이브리드 탱크제작법    김갑환 2009/03/20 2269 17449
287  "관련보도자료"에 새로운 보도자료가 업데이트 되었습니다!    military 2005/09/16 2269 9531
286  6•25는 통일전쟁” 칼럼 보안법 조사    평화 2005/09/06 2269 10053
285  성명서:아프카니스탄 폭탄테러로 숨진 윤장호 병장의 죽음을 애도합니다    불교평화연대 2007/02/28 2266 10608
284  그 며느리는, 더 무서운 짐승이 있어요....    고시춘 공동대표 2006/04/18 2266 10305
283  "요덕스토리 지키는 사람들"의 광장으로 오세요.    요덕스토리 2006/02/22 2266 10133
282  "주체"와 "자주"는 사망의 무덤일 뿐!    전정환 2006/07/22 2265 10904
281  와봐!! 핫바! 바밤바!!    기사돌이 2006/02/21 2264 10953
280  미즈노 교수가 일본에서 하는 일을 알고 있는가?    극일 2005/08/03 2263 11069
279  정말 멋진 감동 소설 레드피쉬를 읽고    최종수 2005/11/04 2256 11196
278  숨어있는 새인물    thjdfl 2007/11/11 2251 11012

    목록보기   이전페이지   다음페이지   [이전 10개] [1].. 11 [12][13][14][15][16][17][18][19][20]..[25]   [다음 10개]
       

Copyright 1999-2024 Zeroboard / skin by zero



占쏙옙占쏙옙 占쏙옙占쏙옙


Contact Us